시간박물관은 당신의 소중한 시간을 나누는 만남의 장입니다.
무료 회원가입 ID/PW 찾기
황제회원 가입안내

시간박물관 커뮤니티

  • 애인대행 후기게시판
  • 조건별 만남 자유게시판
  • 애인경매 이야기
  • 화제의뉴스
  • 열린작가실
  • 19금포토
  • 시박신문고
금주 경매 실시간 현황
  • 신시박주의란?
    • 전체
      18229명
      98%
    • 남자
      13250명
      99%
    • 여자
      4979명
      94%

평가선택 :              
번호 평가 제목 날짜 조회수
1456 후기는 아니지만 거의 초창기회원입니다 (5) 2018-01-06 2087
1455 황제? 그래도 낫다~~~ (1) 2017-11-20 1698
1454 오래전 시박의 추억... (9) 2017-05-05 2325
1453 후기신청 (3) 2017-03-25 1129
1452 내가 잘못한건지 님들 생각이 궁금하네요 (33) 2016-11-07 3768
1451 업소녀(보도) 구분 법 (5) 2016-11-04 3587
1450 사랑스러운 그녀 #3 (5) 2016-10-11 1644
1449 오늘 진짜 너무 속상하구 화가나요 ..ㅜㅜ (4) 2016-05-24 2527
1448 대박녀를 만나다! (2) 2016-05-24 3301
1447 ※ 후기와 관련 없는 글은 임의 삭제될수 있습니다. 2016-05-15 282
1446 100% 만남 성공 노하우? ㅋㅋㅋ (4) 2016-03-23 2634
1445 매력적인 그녀.. (7) 2016-03-20 2063
1444 아래 사랑스러운 그녀 #2 (5) 2016-03-15 1530
작성자     ()
내용    
사랑스러운 그녀 #2 입니다.

많은 분들이 좋은 만남을 이어가고 있나 걱정(?) 하시는거 같애서 ^^
과연 걱정일까? 질투일까?
조용히 로그인 해서 가끔씩 댓글을 관찰(?) 하다가

'이제는 내가 움직일때가 됬다'
'더이상 조용히 모른척 하고 있는건 매너가 아니지 않냐... 히히히'
라는 생각에 오랜만에 게시판에 글을 작성해 보옵니다~


1. 그녀는 중소기업에서 비서일을 하고 있습니다.
저는 비서일을 하는 사람은 처음 만나보았습니다.
비행기를 타며 해외 출장할때마다 기내의 스튜어디스를 보면 '참 친절하다'는 느낌이 들죠.

'어서 오십시오. 고객님~!'
'제가 무엇을 도와 드릴까요오오~'

친절하다는 느낌만이 아니라 솔직히 남자로서 '어떻게 해보고 싶다'는 생각(?)이 과연 저만 하는 생각일지는 모르겠습니다.

비서 얘기하다가 왜 갑자기 뜬금없는 스튜어디스 얘기가 나왔을까요?
그녀에게서는 그런 비행기의 친절하고 상냥한 내가 원하는 무엇이든 친절히 안내해줄거 같은 스튜어디스 같은 느낌이 듭니다.

'오빠~~'
'지금 일 끝났어요? 피곤하죠?'

만날때마다 이렇게 애교있는 모습으로 반겨주는 그녀를 과연 싫어할수 있을까요?

직업 때문인지 몰라도 그녀는 늘 단정하며 세련된 옷차림에 늘 향기가 느껴집니다.
은은한 매혹적인 향수 내음은 그녀가 움직일때마다 저를 자극합니다.
그뿐만 아니라 행동 하나, 한마디 목소리 마다 모두 부드럽고 상냥한 애교있는 향기가 납니다.

지금 그녀와 나는 매일 같이 함께 있고 싶어 합니다.
저는 오늘도 잠시후 그녀를 만나러 가려고 하고 있습니다.


* 글을 작성할때마다 한개의 섹션 형식으로 작성하며 계속해서 시리즈로 연재(?) 하겠습니다.




 
1443 솔직히 시박 만한곳 없당! (9) 2016-03-15 1854
1442 너무 기가막히네요.. (16) 2016-02-29 2271
1441 저번주에 경매 낙찰된 여인입니다~ (6) 2015-12-16 4270
1440 제발...ᆞ (8) 2015-10-03 1856
1439 사랑스러운 그녀 (12) 2015-09-23 2231
1438 재수 엄는놈 만나다 (3) 2015-09-08 2788
1437 에드킴아,,,,, (9) 2015-07-24 1964
1436 정말.. 끝인가봐.. (3) 2015-07-21 1361
1435 괜찮은 여자분을 여기서 만난것 같습니다. (3) 2015-06-12 2309
1434 얼마만에 느껴보는 감정인지 (3) 2015-06-04 1360
1433 사이트후기 (4) 2015-06-02 1797
1432 3년 만에 들어오며.. (3) 2015-05-31 1185
  • 시간박물관 모바일웹 QR 코드 스킨
  • 시간박물관 안드로이드앱 QR 코드 스캔
  • 시간경매 V2 이용안내
  • 시간박물관 배심원제도란?
    • Quick Menu
    • 전체 황제회원에게 편지보내기
    • 오늘 보신 회원